노컷메뉴

  • 전북CBS
  • 전북노컷
  • TV
  • 라디오
  • 생방송 

전체뉴스
정치
사회
경제/산업
스포츠
연예
문화/생활
정보통신
칼럼
포토뉴스
지역
노컷피플 독자게시판
크리스천 뉴스
경인노컷
경남노컷
광주노컷
대구노컷
대전노컷
부산노컷
강원영동노컷
울산노컷
전남노컷
전북노컷
제주노컷
청주노컷
강원노컷
포항노컷

기사크게보기 기사작게보기 이메일 프린트

  • 0
  • 0
"저리 전환대출 돕겠다" 400여 명 꼬드겨 5억 챙긴 30대
전북CBS 김민성 기자

사진=자료화면

낮은 이자의 대출로 전환해주겠다고 꼬드겨 400여 명에게 5억 원 상당을 가로챈 전화금융 사기(보이스피싱)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.

전북 군산경찰서는 사기와 전자금융거래법 위반 등 혐의로 A(36·여) 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.

또, A 씨의 범행을 방조한 혐의로 B(45) 씨와 C(40)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.

A 씨는 지난해 11월 2일부터 최근까지 신용불량자, 가정주부 등 400여 명에게서 총 5억 원 가량을 빼돌려 필리핀으로 송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.

택시기사인 B 씨와 A 씨의 남자친구 C 씨는 운전면허가 없는 A 씨를 범행 장소까지 데려다주는 등 범행을 도운 혐의를 받고 있다.

A 씨는 "카드와 통장을 주면 신용등급을 올려 저리 전환대출을 받을 수 있게 도와줄 수 있다"며 피해자들을 끌어들였다.

먼저 피해자들에게 수십 만 원 가량의 수수료를 받은 A 씨는 이후 "돈을 조금만 더 주면 일이 마무리될 것 같다"며 추가 수수료를 뜯어낸 것으로 조사됐다.

3000만 원 짜리 대출을 저리상품으로 전환받으려다 원금의 절반인 1500만 원 상당을 A 씨에게 건넨 피해자도 있었다.

이같은 수법으로 5억 원 상당을 빼돌린 A 씨는 이중 2억 7000여만 원을 필리핀에 있는 총책에게 송금했다.

A 씨는 피해자 모집과 송금 등을 대신해주는 대가로 피해 금액의 5%를 수당으로 받아 1800만 원 가량의 부당이득을 챙긴 것으로 확인됐다.

경찰은 필리핀에 있는 총책의 행방을 추적하는 한편 피의자들을 상대로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.

whaleshark@cbs.co.kr

(대한민국 중심언론 CBS 뉴스FM98.1 / 음악FM93.9 / TV CH 412)
저작권자 ⓒ CBS 노컷뉴스(www.nocutnews.co.kr)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최초작성시간 : 2018-01-12 오후 2:25:01
최종편집승인시간: 2018-01-12 오후 2:25:21
  • 0
  • 0

기사목록 맨위로 이메일 프린트

[지역]기사리스트
[많이본 기사] 수박 정식 전 과일썩음병 예찰.방제 당부 [2018-01-08 11:17]
[많이본 기사] 버스업체 수십년간 고속도로 노선, 국도 요금으로 올려받아 [2017-12-27 18:42]
장애인고용공단 전북, 고용분담금 설명회 개최 [2018-01-19 11:28]
남원시 '함께 만들어 가는 더 행복한 남원' 중점 사업 추진 [2018-01-19 11:28]
남원시보건소 "모기 유충 서식지 보면 신고하세요" [2018-01-19 11:28]
| 연예 | 스포츠 | 이슈 | 포토슬라이드 | 포토뉴스 | 노컷TV
가장 많이 본 뉴스 전체
정두언 "경천동지 할일..
[단독] 檢, 다스 120억 ..
MB 측 "노무현 입에 올..
살아있는 권력 vs 前前 ..
김어준 만난 양정철 "문..
취제요청